기차여행 No.1 공기업, 코레일관광개발

제목보도자료

홈 커뮤니티 > 보도자료
코레일관광개발, 2020 신년 해돋이 추천 명소

작성자 : 코레일관광개발

작성일 : 2019-12-18



코레일관광개발이 다가오는 경자년(更子年)년 12월 31일 출발하여 1월 1일 새해 해돋이를 감상하는 알찬 무박 일정으로 새해소망 기도하기 좋은 곳 등 유명한 해돋이 명소를 뽑았다.


■ 낙산사 동해시티투어 기차여행
23시00분경 서울역을 출발해 동해역에 하차 후 전용차량을 이용해
소원이 이루어지는 관음성지! 낙산사에 도착한다. 의상대는 절벽의 소나무와 육각형 정자가 어우러진 해돋이 명소다. 사찰 창건주인 고승 의상대사의 이름을 따서 의상대라고 하며, 가사문학의 대가 송강 정철이 ‘관동별곡’에서 절경을 칭송한 곳이다. 푸른 바다 위로 떠오르는 붉은 해를 바라보며 소원을 빌고 낭만이 가득한 안목 해변 카페거리에서 따뜻한 차한잔으로 겨울 바다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이어 강릉 중앙시장에서 열차이용고객에게는 온누리상품권(5ꯠ원) 제공으로 먹거리, 간식거리 장을 본 후 추암촛대바위 인증샷을 남긴다. 동해역에서 15시30분경 출발하여 서울역 20시30분경 도착한다.


■ 추암촛대바위 해돋이ㆍ묵호항ㆍ강릉중앙시장 기차여행
서울역에서 23시 00경 출발하는 팔도장터관광열차에 올라 도착하는 첫 여행지는 추암촛대바위다. 동해안에서 가장 이름난 해안 절경, 추암촛대바위를 코앞에서 해맞이를 한 후 우리나라 대표 어머니상 신사임당 율곡이이가 태어난 곳! 오죽헌으로 이동한다. 보물 제 165호로 지정된 오죽헌은 한국 주택건축중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 관람 후 강릉 중앙시장을 방문한다.

아울러 드라마 ´´상속자들´´을 촬영한 논골담길은 옛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아기자기한 벽화와 출렁다리, 바람의 언덕 전망대 등 볼거리가 다양해 걷기 여행에 좋다. 아울러 논골담길과 가까워 함께 보기 좋은 묵호항에는 어시장과 묵호등대 등이 있어 동해를 더욱 즐겁게 구경 후 15시30분경 동해역에서 열차탑승하면 모든 일정이 마무리된다.


■ 남해 보리암ㆍ독일마을·진주성 기차여행
22시 55분경 서울역 출발, 남해보리암 상품은 무궁화호를 타고 1월 1일 남해에 도착한다. 천년의 기도도량 남해 보리암에 올라 바라보는 한려해상과 남해의 아름다운 비경을 감상한다.

금산의 일출은 활짝 갠 날씨보다는 연무와 구름이 살짝 드리워진 하늘에 황금빛 태양이 물드는 모습이 아름답다. 금산 정상 부근의 보리암에서 바라보는 일출광경은 해와 바다 그리고 기암괴석이 한데 어우러져 장관을 이룬다.

붉은지붕과 하얀벽이 조화를 이루며 옹기종기 모여있는 34채의 독일마을 둘러 본 후 원예전문가들이 꾸민 정원을 작품으로 만든 원예예술촌 관광을 한다.

마지막 코스인 ‘진주성’은 미국 CNN에서 한국방문 시 꼭 가봐야 할 곳 TOP 50 선정된 곳으로 촉석루에서 진주의 역사와 문화가 집약돼 있다. 진주성 촉석루 앞에는 내년 1월말까지 유등 및 소원성취나무트리 앞에서 가족, 친구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즐거운 추억을 남기고 연계차량 탑승 후 대전역으로 이동, 19시02분경 서울로 향한다.


그 밖에 낭만과 여유가 공존하는 망상해변 신년일출·동해 보양온천 들리는 상품도 있다. 자세한 이용안내는 코레일관광개발 홈페이지(www.korailtravel.com)와 콜센터(1544-7755)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공누리 1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목록보기